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 KAF 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외교부] 제6차 한-나이지리아 공동위 개최

관리자 / 2021-10-15 오전 9:12:00 / 165

□ 6차 한·나이지리아 공동위가 최종건 제1차관과 주바이루 다다 (Zubairu Dada나이지리아 외교부 국무장관을 각각 수석대표로 하여 10.14.(서울에서 개최되었다.

※ -나이지리아 공동위는 1982년 발효된 -나이지리아 경제과학 및 기술협정에 의거양자 현안을 포괄적으로 논의하기 위한 정례 협의체

※ 나이지리아 외교부법무부 등 5개 부처 국장급 인사민간항공청수출자유지역청 등 2개청 청장이 참석

 

□ 양측은 이번 공동위에서 지난 8월 최 차관의 나이지리아 방문시 논의된 양국간 주요 현안에 대한 진전사항을 점검하고경제개발문화영사국제무대 협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증진 방안을 심층적으로 논의하였다.

양측은 양국간 교역규모가 회복추세*이며 AfCFTA 출범 등으로 향후 협력 잠재성이 크다는데 공감하고이중과세방지협정의 조속한 발효 등 양국간 경제협력 확대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확충해 나가기로 했다.

 

-나이지리아 교역(2020년 12.6억불)은 한-아프리카 교역 규모(2020년 약 140억불)의 약 10%를 차지하고 있으며2021년 상반기 한-나 교역 규모는 9.98억불로전년 동기 8.12억불 대비 22.9% 증가

※ 이번 공동위 계기나이지리아의 글로벌 대기업인 부아(BUA) 그룹 등 주요 기업인들이 대표단으로 방한하여우리 기업과 에너지인프라교역 증진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논의할 예정

 

아울러양국간 인적물적 교류 확대를 위해 항공협정 체결을 위한 협의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이밖에도 양측은 문화관광교육 등 분야에서 협력 잠재력이 크다는데 의견을 같이하고관련 분야 MOU 및 협정 체결 추진에 관해 논의하였다.

□ 양측은 최근 기니만 해역에서 해적 사고가 집중 발생하고 있는 것에 대해 우려를 함께하고기니만 해역 안보 증진을 위한 공조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 이번 공동위는 코로나19 상황 이래 최초 아프리카와의 대면 공동위이자지난 8월 우리 외교차관의 최초 나이지리아 방문 이후 2개월만에 개최된 후속회의로서사하라이남 아프리카 국가 중 경제협력 핵심국이자 우리의 최대 건설 수주국인 나이지리아와의 현재 협력을 총 점검하고경제협력 등 한-나이지리아 협력 관계를 한 단계 끌어올리는 유용한 계기였던 것으로 평가된다.

우리 정부는 금번 공동위와 같이 각종 계기를 통해 아프리카 국가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실시하여 대아프리카 외교를 강화하고우리 외교의 외연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붙임 1. 나측 수석대표 인적사항

2, 나이지리아 약황

3. 행사사진.